제목 작성일
2019.05.02
2019.04.30
2019.04.25
2019.04.24
2019.04.23
2019.04.19
2019.03.12
2018.12.26
2018.12.06
2018.11.29
제목 작성일

about eaglevet

product

customer center

pr center

IR center

about eaglevet

product

CMO

customer center

pr center

IR center

Lead Your Value, For Better Life

eaglevet news

line

이글벳 뉴스

이글벳, 나이지리아서 동물의약품 공급 허가… 아프리카 시장 확대 ‘청신호’

작성자
admin
작성일
2019-05-02 10:31
조회
399
동물의약품 전문기업 ‘이글벳’은 나이지리아 식약청인 NAFDAC로부터 항생제, 영양제 등 17개 제품에 대한 동물약품 허가를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나이지리아는 아프리카의 거대 국가 중 하나로, 동물약품시장이 남아프리카공화국과 케냐와 더불어 시장 규모의 성장이 기대되는 국가다. 이글벳은 허가와 동시에 30여만불의 초도물량을 수주했다.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수출이 예상돼 향후 아프리카 시장에서의 영토 확장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동물의약품 시장에서 아프리카의 성장잠재력은 월등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경제적·사회적 환경이 긍정적으로 변화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 시장 규모 역시 확대될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이글벳은 지난 2005년 케냐를 중심으로 아프리카 시장에 뛰어들었다.

이글벳 측은 “고객을 중심으로 한 철저한 밀착마케팅을 통해 케냐 내 동물의약품 시장 중 점유율 3위를 기록하며 동물약품 전문기업 이미지를 구축했다”며 “특히 동아프리카에서 발병하는 반추동물에 치명적인 질병인 동안열병(ECF)의 치료제를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건기와 우기로 나뉜 아프리카의 사바나 기후 특성을 파악해 빠르게 시장을 선점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방목을 통해 소를 사육하는 아프리카는 건기와 우기에 따라 다른 영양제가 필요하다. 건기에는 건초를 먹이기 때문에 일반 풀에 비해 영양소가 부족해 건초에 섞어서 먹일 수 있는 영양제나 대사성 제품이 주로 필요하다. 이와 달리 우기에는 목초가 무성해 구충제와 항생제의 수요가 높다.

회사는 또 우간다 지역에서는 코이카 사업을 바탕으로 현지 양계사업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향후 양계에서 도축, 닭고기 및 달걀 유통에 이르기까지 수직 계열화를 이루겠다는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국내 백신 제조회사와 협력해 아프리카 시장에 맞는 축산 백신도 유통하고 있다.

김승호 이글벳 해외사업부 전무는 “아프리카 시장의 가능성을 일찌감치 가늠하고 국내 기업 최초로 아프리카 시장에 적극적으로 투자한 결과 이글벳의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할 수 있었다”며 “아프리카 시장의 확장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향후 동물약품 시장뿐 아니라 동물 사료 시장까지 아우르는 기업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출처 : 서울경제TV http://www.sentv.co.kr/news/view/552983>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영어